최근에 프린터가 필요해서 하나 알아보았는데 E489라는 모델이 아주 핫한 걸로 판명되었다. 

에어프린트, 구글 클라우드 프린트, 민원24 지원(한국에선 이거 필수), ADF 지원.


복합기로서는 팩스, 복사, 스캔, 인쇄를 지원한다. 모든 기능이 다 있는 녀석이다. 신품가 14만원 정도 한다.



문제는 그 핫함 때문에 새거 구매하려고 하니 전국에 재고가 동이 나서 살 수가 없더라. 나의 경우도 주문 넣고 한달 반을 기다린 것 같다. 결국 주문을 취소하고 중고를 구매하기로 했는데..



사놓고 보니 똑같이 생긴 쌍둥이 모델 MX499 인것이다. (http://gomdora.com/220949522280 참고) 이 모델로 얘기하자면... E489의 쌍둥이 모델로 모든 스펙이 동등하다. 다만 잉크를 서로 다른 거 쓰는데 대략 잉크 단품의 가격이 2배 이상 비싸다. 거기에 인쇄할 수 있는 양은 E489의 절반이다. 즉, E489보다 4배 이상의 유지비가 드는 모델이다. 참고로 E489를 주문하고 왜 물건 안주냐고 닥달하니 업체에서 이걸 주문하라고 할 정도로 똑같은 모델이다. 나에게 중고로 이걸 팔아먹은 사람은 동네 컴퓨터 가게를 하는 사람인데 뻔히 MX499 인걸 알면서도 E489라고 하고 팔아먹은 이유가 많이 궁금해졌다.


그러다 오늘 결국 제대로 된 E489를 들여왔다. 당연히 쌍둥이 모델이니 아무 차이없겠지 했는데 둘이 엄청난 차이가 있었다. 바로....


엄청난 작동소음이다. 실제로 E489의 경우는 구매후기에 시끄럽다는 말이 많았는데 MX499를 돌려보니 조용해서 "예민한 사람이 쓴 후기인가보구나" 했었는데 (쌍둥이 모델이라 당연히 소음도 같은 줄 알았음) 정말 제대로 된 후기였다.


참 이 글은 다음 글에서 내용이 추가 되었다.


난 소음보다는 유지비를 택하기로 했다. MX499는 호환잉크XL 사이즈로 장착해서 방출했으니 관심있으신 분들은 http://cafe.naver.com/joonggonara/417246701 참고하시기 바란다.


판매완료

'IT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IPTIME A8004NS-M 영입기  (0) 2017.11.14
KT 기가와이파이 웨이브2 커스텀 세팅 실패기  (0) 2017.11.07
캐논 E489 복합기 구매기  (0) 2017.10.20
DS116 사용기  (0) 2017.09.12
라즈베리파이 CORS 해제  (0) 2017.02.09
스타트업 같은 소리하고 앉아있네.  (0) 2016.12.1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