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기통의 소리

우리나라 사람들은 큰 배기량의 기름진 사운드에 대한 경험이 적다. 배기량이 큰 차는 그저 세금낭비 일 뿐이라고 생각한다. 4기통 엔진들은 고회전 영역에 가지 않는 한 예쁜 소리를 만들기가 생각보다 쉽지 않다. 내가 말하는 예쁨의 기준은 좀 기준이 높다. 

하지만 6기통의 경우는 기통이 두 개 더 있다는 이유 하나 만으로 약간의 손을 걸치면 소리가 예쁘장하게 나온다. 난 그걸 듣고 싶었고 그래서 6기통 엔진이 달린 차를 구입했었다. 이제 수동은 타기 힘드니까..

구변

구변도 받았다. 불법적인 일을 하면 피곤해진다. 나랏님 말씀듣는 게 최고다. 

이 딱지 받는데 꽤나 시간과 돈이 많이 든다.

예전에 비하면 확실히 구변검사 신청이나 승인이라는 부분이 좀 더 정보가 오픈되고 쉽게 하게 바뀌긴 했지만 그래도 어렵다. 교통안전공단에 들어가서 알 수 없는 용어들을 봐가며 신청한다. (UI도 개판, 진행 Flow도 개판) 제일 문제없이 한방에 됐던 건 바로 수수료 결제부분이다. 그런건 정말 잘해놓는다. 한번 구변을 해놓으면 속된 말로 쌩지라를 하고 다니지 않으면 어지간해서 시비걸릴 일은 없다. (재검사라든지..) 

작업

작업은 용인에 위치한 토콘파워랩에서 진행했다. 사실 ECU맵핑이라는 것으로 유명한 곳인데 난 그동안 ECU맵핑을 부정했었다. 근데 여기는 진짜 맵퍼라는 얘길 들을만 한 그런 곳 같다. 작업물 확인은 아래 링크에서 보자.

https://blog.naver.com/torconr/221518297896

 

그랜져TG 커스텀 듀얼 가변머플러 +커스텀풀배기+구조변경대행까지 풀코스!

안녕하세요토콘파워랩 입니다. 그랜져TG 차량이 입고 됬습니다.엔드듀얼머플러 + 중간 Y자 + 중간레조레...

blog.naver.com

결과물

소리만 들어보기 : https://www.youtube.com/watch?v=lNy-0blXe2I 

남들 다 찍는 그 구도로 카메라를 세팅했는데 카메라가 자빠져서 소리만 나왔다. 근데 소리가 좋아서 챙겨놨다.

 

화면까지 완전히 보기 : https://www.youtube.com/watch?v=YW-CAYyWjkQ

남들 다 찍는 그 구도다. 가변 열고 시동걸고 악셀링, 가변 닫고 악셀링, 시동 끄고 가변 끈 상태에서 시동 등의 순서이다. 

돈은 좀 썼는데 부밍없이 그리고 가변 닫으면 가족 태우기에도 부담없는 아주 예쁜 소리가 나왔다.

'Car Life > TG 2919'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암다녀오는 길  (0) 2019.04.26
TG 3.3 가변배기 장착  (0) 2019.04.22
EBC 그린스텁 패드 장착  (0) 2019.04.01
람다1 3.3 프론트케이스 정비  (0) 2019.02.17
TG 3.3 등속조인트 교환  (2) 2018.11.23
TG OAP 풀리 교환 등 근황  (0) 2018.09.03

+ Recent posts